컨텐츠 바로가기

엄원상 결승골…울산, 강원에 진땀승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프로축구 K리그에서 흔들리던 선두 울산이 강원에 진땀승을 거두고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습니다. 엄원상 선수가 짜릿한 결승골을 터뜨렸습니다.

서대원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 두 경기에서 1무 1패, 무득점에 그쳤던 울산은 하위권 팀인 강원과 홈경기에서도 답답한 흐름을 이어갔습니다.

후반 30분 레오나르도가 울산의 긴 골 침묵을 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