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정상화는 했지만‥'사개특위' 이견 여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여야 합의로 어제 국회 의장단은 선출됐지만, 원 구성 작업은 여전히 만만치 않아 보입니다.

쟁점이 되고 있는 '사개특위' 구성을 놓고 여야는 서로 양보하라며 공방전을 벌였습니다.

김재경 기자가 보도합니다.

◀ 리포트 ▶

국민의힘은 여야 합의에 따른 의장 선출은 자신들의 통큰 양보 덕분이었다며, 시급한 민생현안 해결을 위해 상임위원장 선출이 시급하다고 압박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