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국 수학계 쾌거"…허준이 필즈상에 축하 잇따라(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석사 지도한 서울대 김영훈 교수 "필즈상 수상하고도 남아"

"제2의 필즈상 위해 수학 연구에 대한 국가 투자 있어야"


(서울=연합뉴스) 문다영 조현영 기자 = 허준이 미국 프린스턴대 교수 겸 한국 고등과학원(KIAS) 수학부 석학교수가 5일 필즈상 수상의 쾌거를 이루자 수학계에서 축하의 목소리가 터져나왔다.

한국계 인사나 국내 대학(서울대) 졸업자나 국내 연구기관 재직자가 필즈상을 받은 것은 이번이 사상 처음이다.

허 교수의 가족과 지인이 가장 먼저 축하 목소리를 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