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우크라이나 재건에 972조 원 필요"...러 "공세 계속"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국 등 38개국 대표자·14개 국제기구 참석

우크라이나 총리 "우크라 재건에 972조 원 필요"

"상수도·교량 등 즉각 복구…기반시설 천억 불 상당 파괴"

EU, 재건 적극 지원 의사…"우크라 재건 플랫폼 조성"

[앵커]
전쟁으로 파괴된 우크라이나를 재건하는데 우리 돈으로 972조 원이 필요한 것으로 추산됐습니다.

세계 38개국이 모여 우크라이나 재건을 논의하는 와중에도 러시아는 공세를 계속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김진호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전쟁으로 초토화된 우크라이나의 재건을 논의하기 위한 우크라이나 재건회의가 스위스에서 열렸습니다.

우리나라를 비롯해 38개국 정부 대표자와 유럽연합 등 14개 국제기구가 참석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