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7월초에 벌써 찜통더위…모레 장맛비 폭염 식혀줄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7월초에 벌써 찜통더위…모레 장맛비 폭염 식혀줄까

[앵커]

장맛비가 내릴 7월 초에 벌써부터 찜통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전국에 폭염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모레(7일)는 더위를 식혀줄 장맛비가 예고됐지만, 이번에도 중부에만 비가 집중될 것으로 보입니다.

김재훈 기상 전문기자입니다.

[기자]

가만히 있어도 땀이 흘러내리는 날씨.

양산을 쓰고 휴대용 선풍기를 동원해도 찌는 듯한 열기는 가시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