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與 "청문회 수준 검증" vs 野 "尹, 오만·독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윤석열 대통령이 임명을 강행한 박순애 교육부 장관과 김승겸 합참의장에 대해 여당인 국민의힘은 상임위원회가 구성되면 인사청문회 수준의 검증을 하겠다며 엄호에 나섰습니다.

반면, 더불어민주당은 윤 대통령의 인사 참사야말로 오만과 독선의 행태라며, 잇단 인사 실책 문제를 부각했습니다.

국회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엄윤주 기자!

[기자]
네, 국회입니다.

[앵커]
인사 문제에 대한 윤석열 대통령의 아침 출근길 발언 여파가 정치권에도 그대로 미치고 있다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