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나이트라인 초대석] 세대를 뛰어넘는 명품 배우들의 무대…연극 '햄릿'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좀처럼 한 무대에서 보기 힘든 한국 연극계의 거장들이 6년 만에 다시 뭉쳤습니다. 여기에 주목받는 젊은 배우들이 전면에 나서면서 개막 전부터 화제를 모으고 있는데요. 연극 <햄릿>에서 함께하는 두 배우, 유인촌, 강필석 배우님 모셨습니다.

Q. 6년 만에 다시 연극 '햄릿' 공연…소감은?

[유인촌/배우 : 저 스스로도 출연은 하지만 기대도 되고 흥분도 되고 관객 만날 그런 생각에 굉장히 설레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