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나달, 윔블던 8강행…'악동' 키리오스와 4강서 만날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기사내용 요약
나달, 8강서는 프리츠와 대결

여자 단식에서는 할레프 8강 안착
뉴시스

[윔블던=AP/뉴시스] 라파엘 나달(4위·스페인)이 4일(현지시간) 영국 윔블던의 올잉글랜드클럽에서 열린 윔블던 테니스 대회 남자 단식 4회전에서 보틱 반 더 잔트쉴프(25위·네덜란드)를 물리친 후 기뻐하고 있다. 나달이 3-0(6-4 6-2 7-6)으로 이기고 8강에 올라 테일러 프리츠(14위·미국)와 4강 진출을 다툰다. 2022.07.05.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김희준 기자 = 라파엘 나달(스페인·4위)이 23번째 메이저대회 우승에 한 발 더 다가섰다.

나달은 4일(현지시간) 영국 윔블던의 올잉글랜드클럽에서 열린 윔블던 테니스대회 남자 단식 16강전에서 보틱 판더잔출프(네덜란드·25위)를 3-0(6-4 6-2 7-6<8-6>)으로 꺾었다.

메이저대회 남자 단식 역대 최다 우승 기록(22회)을 보유한 나달은 3번을 더 이기면 23번째 우승을 차지, 20회로 이 부문 2위인 노박 조코비치(세르비아·3위), 로저 페더러(스위스·97위)와 격차를 벌리게 된다.

페더러는 무릎 부상 여파로 이번 대회에 나서지 않았다.

조코비치는 8강에 선착했다. 조코비치와 나달이 계속해서 이기면 결승에서 맞대결하게 된다.

나달은 이번 대회에서 정상에 서면 12년 만에 통산 3번째 윔블던 우승을 맛본다. 클레이코트에서 열리는 프랑스오픈에서 무려 14번이나 우승한 나달은 잔디코트에서 열리는 윔블던에서는 2008년과 2010년 단 두 차례 우승했다.

프랑스오픈 우승 뒤 고질적인 왼발 부상으로 대회에 나서지 않고 치료에만 집중했던 나달은 8강 진출에 성공한 뒤 "이번 대회에서 8강까지 오르기 위해 엄청난 노력을 했다. 지난 몇 달 동안 정신적, 육체적으로 힘든 시간을 이겨냈다"며 "경기력이 점차 나아져 긍정적으로 생각한다"고 전했다.

나달은 8강에서 테일러 프리츠(미국·14위)와 대결한다.

나달은 프리츠와의 상대전적에서 1승 1패로 맞서있다. 2020년 첫 대결에서는 나달이 이겼지만, 올해 마스터스 1000시리즈인 BNP 파리바오픈 결승에서는 프리츠가 승리를 거뒀다.

'코트의 악동' 닉 키리오스(호주·40위)는 16강전에서 브랜던 나카지마(미국·56위)를 3-2(4-6 6-4 7-6<7-2> 3-6 6-2)로 따돌리고 8강에 합류했다.

키리오스의 8강전 상대는 크리스티안 가린(칠레·43위)이다. 키리오스가 가린을 꺾으면 나달-프리츠 경기 승자와 맞붙는다.

키리오스가 윔블던에서 8강에 오른 것은 2014년 이후 8년 만이다.

여자 단식에서는 2019년 이 대회 우승자인 시모나 할레프(루마니아·18위)가 파울라 바도사(스페인·4위)를 2-0(6-1 6-2)으로 완파하고 8강에 올랐다.

할레프가 메이저대회 8강에 오른 것은 지난해 호주오픈에서 8강까지 오른 이후 처음이다.

할레프는 아만다 아니시모바(미국·25위)와 준결승 진출을 다툰다.

☞공감언론 뉴시스 jinxijun@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