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최경주 골프꿈나무' 심규민, 아너스K·솔라고CC 한장상 인비테이셔널 출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사진=최경주재단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최경주재단 골프꿈나무 심규민(17)이 KPGA 코리안투어 아너스K·솔라고CC 한장상 인비테이셔널 출전 기회를 잡았다.

최경주재단은 아너스K·솔라고CC 한장상 인비테이셔널 대회에도 최경주 골프꿈나무가 초청 출전하게 됐으며, 4일 스카이72 골프클럽에서 치러진 선발전을 통해 최경주 골프꿈나무 11기인 심규민이 출전권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아너스K·솔라고CC 한장상 인비테이셔널은 오는 14일부터 17일까지 솔라고CC에서 치러지는 오픈 대회로 144명의 국내 프로 골퍼 및 아마추어 선수들이 출전할 예정이다. 아너스K는 한국프로골프(KPGA)의 성장과 발전을 위해 지난해 구성된 후원그룹이다. 기업 경영인들이 포함된 각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돼 있으며 국내남자 프로골프 발전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다.

최경주 골프 꿈나무가 대회 출전권을 얻게 된 것도 국내 프로골프발전을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풀이된다. KPGA와 아너스K측이 장차 프로골퍼가 되어 한국 골프의 미래를 책임질 차세대 골퍼들의 성장을 돕기 위해 실전 경험의 기회를 열어준 덕분에 최경주 골프꿈나무도 출전권을 얻게 됐다고 재단측은 설명했다.

솔라고CC 대회는 지난해부터 아너스 K가 후원했고, 올해는 국내 프로골퍼 1세대이며 현재 KPGA 고문인 한장상(82) 프로가 주최자로 함께 한다. 여기에 국가대표 등 쟁쟁한 아마추어들과 최경주골프꿈나무도 출전함에 따라 이번 대회는 KPGA의 산 증인과 현재의 든든한 후원그룹, 최상의 대회 코스, 그리고 한국 골프의 미래가 함께 하는 대회로 자리매김하게 됐다.

한편 최경주 골프꿈나무는 이 대회에 참가하게 됨에 따라 SK텔레콤, 현대해상 최경주인비테이셔널에 이어 국내에서는 오픈대회 3개에 초청 출전할 수 있게 됐다. 해외에서는 최경주재단이 주최하는 미국 주니어 대회인 AJGA대회에 참가하고 있으며 AJGA 대회 역시 올해 1개 추가돼 총 3개 대회에 골프꿈나무들이 참가할 수 있게 됐다.

재단은 국내 오픈대회와 미국 AJGA대회 모두 실전 경험의 귀한 기회가 주어지는 만큼 엄격한 선발전을 거쳐 이 모든 대회의 참가 자격을 부여하고 있다. 이번 대회 역시 4일 스카이72 골프클럽에서 18홀 스트로크 플레이로 선발전을 치러 참가자를 선정했다. 이날 선발전에는 졸업꿈나무를 포함해 모두 8명의 골프꿈나무가 참가했으며 18홀 합계 3언더파 69타로 1위를 기록한 심규민이 출전권을 차지했다.

최경주 재단 이사장은 "쟁쟁한 프로골퍼 선배들과 함께 경기하는 것은 골프꿈나무들의 성장에 큰 밑거름이 되는 소중한 경험"이라며 "귀한 기회를 주신 대회관계자분들께 깊이 감사드리며, 꿈나무들이 더 많은 기회를 얻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