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탁, 데뷔 17년만 첫 정규 앨범 'MMM' 오늘(4일) 발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영탁 첫 정규앨범. 제공|밀라그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영탁이 4일 첫 정규 앨범 ‘MMM’을 발매한다. 데뷔 17년 만의 첫 정규 앨범에서 영탁은 다재다능한 재능을 뽐냈다.

소속사 밀라그로는 "영탁이 오늘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정규 앨범 ‘MMM’을 공개한다"며 "데뷔 17년 만에 첫 정규 앨범을 발매하게 된 영탁은 12곡 중 총 9곡의 작사, 작곡, 편곡 등에 참여해 앨범의 메인 프로듀서로서 음악적 역량을 드러냈다"고 밝혔다.

이번 앨범에는 강렬한 심포니 록부터 트렌디한 디스코 팝, 끈적한 R&B와 어쿠스틱 팝, 국내 최고의 재즈 아티스트 송영주 트리오와 협업한 재즈 발라드 곡까지 다양한 장르의 곡이 수록돼 영탁의 새로운 매력을 발견할 수 있따.

타이틀곡 ‘신사답게(MMM)’는 트렌디한 브라스 섹션과 리드미컬한 기타 리프가 조화를 이루며 흥을 돋우는 펑키 댄스 장르의 곡으로, 영화 ‘킹스맨’을 연상시키는 음악적 연출과 고전적인 ‘신사’의 이미지를 세련되게 풀어낸 가사가 인상적이다. 영탁은 시원한 보컬로 노래의 매력을 제대로 살렸다.

앨범 타이틀 ‘MMM’은 ‘Manners Maketh Man’의 약어로, 동명의 타이틀곡 ‘신사답게(MMM)’를 나타냄과 동시에 ‘Music Makes Me’를 상징해 음악이 나를 어떻게 만들어가는지 앨범을 통해 보여주겠다는 포부를 담았다.

[성정은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