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러 점령 도시 2천600여 개 망가져"...젤렌스키 재건 지원 요청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우크라 "러 침공 후 2달간 피해액 779조…자국 GDP 4배"

G7, 우크라이나 정부 기본 운영 위해 올해 38조 원 지원

스위스서 오늘부터 재건회의…40여 개국 집결 복구 논의

[앵커]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침공 후 여전히 점령하고 있는 도시와 마을 2천600여 개가 대부분 파괴됐다며 젤렌스키 대통령이 국제사회에 재건을 요청했습니다.

국제사회는 오늘부터 스위스에서 관련 논의에 들어갑니다.

이종수 기자입니다.

[기자]
현지 시간 지난 2월 24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1천 개 이상 도시와 마을을 되찾았지만 2천610개는 여전히 러시아가 점령했다.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은 화상 연설로 이처럼 밝히면서 러시아가 점령한 도시와 마을 대부분이 파괴돼 재건이 필요하다고 호소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