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여야 원내대표, 휴일 담판에도 합의 불발..."논의는 계속"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여야 원내대표, 국회 원 구성 위해 '휴일 담판'

두 시간 동안 이어진 회동에도 합의 '불발'

김승희·박순애 등 인사청문회 문제 논의 가능성

최대 쟁점 '사개특위 구성' 이견 여전…진통 예상

[앵커]
한 달 넘게 이어진 국회 공백 사태를 해결하기 위해 여야 원내대표가 휴일 담판을 벌였지만, 끝내 합의는 불발됐습니다.

하지만 오늘 예정된 본회의 전까진 논의를 이어나가기로 해 막판 극적인 협상 타결의 불씨는 살려뒀습니다.

김태민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휴일 오후, 여야 원내대표는 시간과 장소를 밝히지 않은 채 물밑 협상을 벌였습니다.

민주당이 국회의장 단독 선출을 강행하겠다고 공언한 날짜가 하루 앞으로 다가오면서 담판에 나선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