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정모, 환상적인 기타 연주→락스피릿 가득 샤우팅…안방 1열 ‘후끈’('열린음악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신지원 기자]
텐아시아

''열린음악회'(사진=방송 화면 캡처)



가수 정모가 화려한 기타 연주를 선보였다.

정모는 3일 오후 6시 방송된 KBS1 ‘열린음악회’에 출연했다.

이날 정모는 뮤지컬 ‘볼륨업’에 함께 출연 중인 가수 홍경민, 세븐과 무대에 올라 신나는 기타 연주를 펼쳐 이목을 집중시켰다.

‘볼륨업’ 밴드로 무대에 오른 정모는 ‘볼륨업’ 노래에 맞춰 화려한 기타 연주를 선보였고, ‘악기 끝판왕’으로서 자신감 있는 모습과 개성 강한 표정, 세심한 제스처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정모는 보컬을 맡은 홍경민, 세븐과 완벽 호흡을 자랑하는 것은 물론, ‘오이아에오’ 무대에선 리드미컬한 비트에 맞춰 완벽한 연주를 뽐내 감탄을 이끌어냈다.

천재적인 일렉 기타 실력으로 시청자들을 열광하게 만든 정모는 자신을 소개하는 세븐과 홍경민에 스피디하고 강렬한 연주로 강한 임팩트를 남겼다.

또한, 정모는 올 블랙 의상으로 시크함을 강조했고, ‘오이아에오’ 노래에 맞춰 락스피릿 가득한 샤우팅까지 선사하며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