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돌싱' 김경란 "갑갑하고 막막하고 힘겨워..나 괜찮은걸까?" 의미심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김나연 기자] 방송인 김경란이 의미심장한 글을 올려 눈길을 끌고 있다.

3일 김경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별다른 사진 없이 까만 배경에 쓴 글을 업로드 했다.

해당 스토리에는 "갑갑하고 막막하고 힘겹다"라는 내용이 적혀 있다. 전후 사정에 대한 설명이 적혀 있지 않아 어떤 일이 있었던 것인지는 알 수 없지만, 자신이 현재 처해 있는 상황에 대한 힘듦을 토로하는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그는 "나 괜찮은걸까. 모르겠다"고 불확실한 미래를 향한 막막함을 전하기도 했다. 그에게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KBS 27기 공채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경란은 지난 2015년 김상민 전 국회의원과 결혼했지만 3년 만에 이혼했다.

/delight_me@osen.co.kr

[사진] 김경란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