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소녀시대가 4인?" '1박2일' 딘딘, 나인우 무리수에 "드라마 홍보냐"(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KBS2 '1박2일' 방송화면 캡쳐



[헤럴드POP=원해선 기자] 나인우가 '1박2일'에서도 서현 바라기의 모습을 보였다.

3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1박2일 시즌4’에서는 수학여행 편이 전파를 탔다.

이번 베이스 캠프는 속리산 자락에 위치한 고즈넉한 휴양 마을이었다. 멤버들은 한옥 숙소에 들뜬 모습을 보였다. 딘딘은 숙소에 들어가자마자 “화투치자”라며 판을 깔아 웃음을 안겼다. 숙소에는 화투 외에도 다양한 추억의 놀이가 가득했다.

김종민은 “음악 듣는데 옛날 생각 확 났다. 다시 돌아가고 싶다”고 추억에 잠겼다. 딘딘, 나인우, 연정훈은 화투 한 판을 벌였고, 연정훈은 “꽃들의 싸움을 하고 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딘딘은 연정훈이 낸 패가 자신에게 유리하게 돌아가자 이러면 오해 받는다고 이야기했고, 이에 나인우는 그런 거냐며 의심해 웃음을 안겼다. 세 사람을 지켜보던 김종민은 “그런 말 있잖아. 여기서 호구가 안 보일 땐 내가 호구다”라고 비유해 웃음을 자아냈다.

연정훈은 나홀로 공기 놀이에 집중했고 나머지 멤버들은 통아저씨 게임에 관심을 보였다. 첫 순서였던 딘딘이 꽂자마자 통아저씨 머리가 튀어 올랐고 딘딘은 “이거 고장 난 거야”라고 부정했다. 하지만 봐주기 없어 딱밤 벌칙을 받았다. 두 번째 게임에서도 첫 주자였던 딘딘이 꽂자마자 통아저씨 머리가 튀어 올라왔고 딘딘은 딱밤을 맞곤 “너무 열 받네”라며 기회를 노렸다.

다음 게임에선 불안을 감지한 김종민이 꽂는 척 하고 완전히 꽂지 않았고, 이를 딘딘에게 들켰다. 딘딘은 “다 안 꽂았어 종민이 형”이라며 끝까지 꽂게 했고, 곧바로 통아저씨 머리가 튀어 올라왔다. 밑장 빼기를 한 김종민에 멤버들은 더 강한 딱밤으로 응징해 폭소를 유발했다.

휴식이 끝나고 저녁 복불복에서는 전원 정답 퀴즈가 펼쳐졌다. 2라운드 인물 퀴즈에서는 김종민이 사극에 나왔던 나인우의 사진을 보곤 “얘얘얘얘 나인우”라고 답해 미션에 실패했다.

걸그룹 퀴즈에서는 멤버 수가 4인인 걸그룹을 얘기해야 했다. 딘딘은 에스파, 연정훈은 2NE1을 이야기했고, 나인우는 갑자기 누가 봐도 4인이 아닌 소녀시대를 답했다. 이에 딘딘은 “너무 드라마 홍보하는 거 아니냐”고 비난해 폭소를 유발했다. 나인우는 자신이 2NE1을 답하려고 했다 해명했고, 연정훈은 “그건 내 나이대에 하는 거야. 왜 남의 세대를 넘보고 그래”라고 역정을 내 웃음을 안겼다.

한편 ‘1박2일 시즌4’는 우리가 알고 있는, 우리가 알지 못하는 아름다운 우리나라를 유쾌한 여섯 남자와 함께 1박 2일 여행을 떠나는 프로그램이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