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가정폭력 암시→이혼 소송' 조민아 "자격증만 23개" 깜짝 고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김성휘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 조민아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최근 이혼 소송 중인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자격증만 23개를 갖고 있다고 밝혔다.

조민아는 5일 오후 방송되는 채널S '진격의 할매'에서 다수의 자격증을 땄다는 사실을 밝힌다. 그러면서 할매들을 만나 고민을 털어놓았다.

김영옥은 "가수니까 노래 한 곡 시켜보자"고 권유했고 조민아는 "가사가 뭐였지"라며 불안한 표정을 보이기도 했다. 하지만 이내 노래실력을 뽐내 나문희는 "녹슬지 않았다"고 반응했다.

조민아가 어떤 자격증을 갖고 있는지, 조민아의 고민에 할매들은 어떤 조언을 내놓았을지 관심을 모은다.

조민아는 2020년 6세 연상의 피트니스 센터 CEO(최고경영자)와 혼인신고한 뒤 이듬해 아들을 출산했다. 하지만 지난 5월 자신의 SNS에 가정폭력을 암시하는 글을 올렸고, 최근 법률대리인을 통해 남편과 이혼 소송절차를 진행중이라고 알렸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신데렐라를 연상시키는 공주 비주얼로 나타난 사연자 등 다양한 인물들이 찾아와 할매들과 상담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김성휘 기자 sunnykim@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