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효리♥이상순 제주 카페, 개업 이틀 만에 영업 중단[SS 핫이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김민지기자]이상순-이효리 부부가 카페 개업 이틀 만에 영업을 중단한다.

롱플레이 제주 측은 지난 2일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당분간 예약제로 운영하겠다고 공지했다.

롱플레이 제주 측은 “더운 날씨에 오랫동안 기다려주신 분들, 재료가 소진되어 더 손님을 받지 못해 돌아가신 분들. 너무 감사드리고 죄송하다”며 “이대로 영업하기에는 근처 주민분들께 불편함을 끼칠 것 같다. 당분간은 예약제로 운영해야 할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7월 3일 일요일은 재정비를 위해 쉬어가겠다. 예약제 시스템이 도입되면 인스타 계정으로 공지하겠다”고 알렸다.

롱플레이 제주는 지난 1일에 제주 구좌읍에 개업한 카페로, 이상순이 운영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첫 영업 날 이상순이 직접 손님을 맞고 커피도 내린다는 사실이 전해지면서 입소문을 타기 시작했다.

이후 지난 2일 롱플레이 제주는 개업 2일 차 만에 대기 줄이 100m가량 이어졌다는 글이 퍼질 정도로 많은 인파가 몰렸다. 이에 인근 주민들을 우려한 이들은 영업을 잠시 중단하고 재정비 시간을 갖는다.

한편 이상순 이효리 부부는 2013년에 결혼해 제주에서 거주하고 있다. 이상순은 JTBC 음악 예능 프로그램 ‘뉴페스타’에 출연 중이다.

mj98_24@sportsseoul.com
사진 | 롱플레이 제주 인스타그램, 이상순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