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여자 PGA 챔피언십' 우승 '메이저 퀸' 전인지 금의환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LPGA 투어 메이저대회 '여자 PGA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전인지가 인천공항을 통해 오늘(2일) 오후 금의환향했습니다.

전인지가 LPGA 대회에서 우승한 건 2018년 10월 이후 3년 8개월 만이며 통산 4승 가운데 3승을 메이저 대회에서 달성했습니다.

에비앙 마스터스 출전을 위해 오는 15일쯤 출국할 예정인 전인지는 다음 달 개막하는 또 다른 메이저 대회 'AIG 위민스 오픈'에서 우승하면 '커리어 그랜드슬램'을 달성하게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