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집사부일체' ‘예능 최초 경복궁에 이어 청와대 전체 대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스포티비뉴스=김원겸 기자]SBS ‘집사부일체’ 이승기, 양세형, 김동현, 은지원, 도영이 ‘청와대’를 방문한다.

3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청와대 개방 기념, 대통령의 공간 청와대의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집사부일체’ 멤버들이 74년 만에 국민의 곁으로 돌아온 청와대에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방송 최초로 청와대 전체를 대관, 청와대가 궁금한 국민들을 위해 랜선 투어가 펼쳐진다. 또한 역사학자 심용환이 출연해 이번 랜선 투어를 유익한 설명으로 더욱 풍부하게 해줄 예정이다. 그는 청와대의 역사부터 상징까지 모두 밝힌다.

심용환과 함께 청와대 본관 내부에 입성한 멤버들은 “’집사부일체’가 ‘집 중 최고의 집’에 오게 되었다”며 설레는 마음을 숨기지 않는다. 본관 곳곳을 둘러보던 멤버들은 방송 최초로 공개되는 장소인 ‘세종실’에서 역대 대통령들의 얼굴을 담은 초상화를 보며 감탄을 멈추지 못한다.

또한 멤버들은 역대 대통령이 사용했던, 역사가 살아 숨 쉬는 공간을 직접 방문하며 대통령의 삶을 일부를 느껴보는 시간을 가진다.

한편, ‘집사부일체’는 지난해 예능 최초로 경복궁 전체를 대관해 근정전 내부와 경회루 2층 등 쉽게 들어갈 수 없는 공간까지 소개해 시선을 모은다. 특히, 잘 알려지지 않았던 경복궁에 얽힌 가슴 아픈 역사를 전하며 재미와 의미 모두 잡았다는 호평을 받는다.

경복궁에 이어 ‘집사부일체’에서 예능 최초로 공개하는 청와대는 어떤 모습일지, ‘청와대일체’ 편은 3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