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현주 앵커의 생각] 짜증스러운 모습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미국 맥도날드에서 '1달러 음료'가 사라지고 있습니다. 금융위기도 코로나 사태도 버텼지만 인플레이션은 이기지 못하고 곳곳에서 중단하는 겁니다.

전 세계가 물가에 아우성이죠. 우리도 냉면 한 그릇에 1만 원이 훌쩍 넘는 시절에 살고 있습니다.

머리를 맞대도 해법을 찾기 어려운 복합 경제 위기인데, 일해야 할 우리 국회는 아직 원 구성도 못해 한달째 개점휴업 상태입니다.

야당은 국회의장단 단독 선출을 예고하며 '반쪽 개원'의 길을 바라보고 있고 이와중에 여당은 이준석 대표를 둘러싸고 집안 싸움하느라 바쁩니다.

"국민 입장에서 보면 상당히 짜증스러운 모습"이라는 김종인 전 위원장 말에 고개가 끄덕여집니다.

시청해주셔서 고맙습니다.

오현주 기자(ohj322@chosun.com)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