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현대차, 4년만에 다시 파업 기로…찬반투표서 71.8% 찬성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이처럼 노동계의 여름철 파업투장인 하투가 본격화 하면서 현대자동차도 4년 만에 다시 파업의 기로에 섰습니다. 현대차 노조가 파업을 두고 실시한 조합원 투표에서 70%를 넘는 찬성율을 보였는데 파업이 초읽기에 들어갔습니다.

구민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4만 6000여명의 조합원을 둔 현대자동차 노조. 어제 진행한 파업 찬반투표에서 조합원 71.8%의 찬성으로 파업안이 가결됐습니다. 그동안 파업 투표에서 부결된 사례는 없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