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여성 동료들 불법 촬영한 혐의 30대 공무원 입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여성 동료들 불법 촬영한 혐의 30대 공무원 입건

대전둔산경찰서는 동료 직원 등의 신체 일부를 몰래 촬영한 혐의로 30대 공무원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습니다.

구청 행정복지센터에서 근무하는 A씨는 지난 5월 한 지하철 입구 인근에서 여성들의 신체 일부를 몰래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이 A씨 휴대전화를 디지털 포렌식 한 결과 여성 동료들의 신체를 몰래 촬영한 사진 수십여 장도 발견됐습니다.

해당 구청은 조만간 인사위원회를 열어 징계 수위를 결정할 계획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