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현대리바트, 서울 천호에 인테리어 전시장 오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파이낸셜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현대리바트가 토탈 인테리어 브랜드 ‘리바트 집테리어’ 영업망 확대에 속도를 내고 있다.

지난 3월 초대형 플래그십 스토어를 선보인데 이어, 현대백화점과 현대프리미엄아울렛 주요 점포에 토탈 인테리어 전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1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리바트는 현대백화점 천호점 9층에 ‘리바트토탈 천호’를 오픈했다. 리바트토탈은 거실·서재·침실 등 가정용 가구 브랜드인 ‘리바트’ 제품은 물론, 현대리바트의 모든 인테리어 제품에 대한 상담부터 공간 컨설팅, 구매까지 원스톱으로 제공하는 토탈 인테리어 전시장이다. 이번에 문을 여는 리바트토탈 천호의 매장 면적은 798㎡(242평)로 침대·소파·식탁 등 총 200여 종의 가구와 도어·창호·벽지 등 인테리어 제품 300여 종이 전시된다.

리바트(가정용 가구), 리바트키친(주방가구), 리바트바스(욕실), 리바트윈도우(창호) 등 리바트 집테리어의 모든 라인업을 체험할 수 있다.

특히, 매장 한 켠에는 주방, 다이닝, 침실 등 주거 공간을 그대로 재현한 모델하우스형 전시공간이 배치된다.

현대리바트는 이번 리바트토탈 천호를 시작으로 연내에 현대백화점 판교점과 목동점, 현대프리미엄아울렛 대전점 등 백화점과 아울렛 주요 점포에 토탈 인테리어 전시장 6곳을 추가로 열 예정이다. 또한 부산·대전·광주광역시 등 전국 직영 전시장 12곳도 전면 리뉴얼해 플래그십 스토어로 운영하고, 대리점도 300여 개로 늘리는 등 영업망 확대해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현대리바트 관계자는 “국내 인테리어·리모델링 수요는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라며 “앞으로도 리바트만의 차별화된 품질·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는 토탈 인테리어 전시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