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문화연예 플러스] 007시리즈 "제임스 본드 캐릭터 재창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제임스 본드가 등장하는 이 장면은 007시리즈의 상징이죠.

영화 007시리즈 제작자 바바라 브로콜리가 주인공 제임스 본드 캐릭터를 완전히 재창조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새로운 본드를 만들려면 시간이 걸린다는 건데 차기작 촬영에 들어가기까지 최소 2년이 더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16년 동안 6대 본드 역을 맡은 영국 배우 다니엘 크레이그는 지난해 개봉한 007시리즈의 25번째 작품, '노 타임 투 다이'를 끝으로 하차했는데요.

차기작 제작에 앞서 새로운 본드를 찾아야 하는 상황입니다.

영화 '베놈' 시리즈의 주연 톰 하디와 DC코믹스 영화에서 슈퍼맨을 연기했던 헨리 카빌 등이 거론되고 있다고 하네요.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정영한 아나운서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