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양미라, "출산 임박한 느낌" 이렇게 말랐는데…터질 것 같은 만삭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김예솔 기자] 양미라가 만삭의 D라인을 공개했다.

30일, 양미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터질 것 같은 만삭배를 공개했다.

양미라는 "오늘은 썸머 가재수건이랑 옷도 세탁하고 부랴부랴 필요한 물품들도 사고... 그래서 그런지 정말 출산이 임박한 느낌이에요"라고 글을 남겼다.

이어 양미라는 " 느낌상 서호때처럼 38주에 낳을 것 같은데 그러면 정말 몇일 안남은거라 마지막 주수 사진 좀 남기려고 했더니... 쭈쭈 먹여달라고 와서는 배로 밀어도 안나가는 정서호 그래도 썸머한테 뽀뽀도 해줬어요 사진 그만찍는 조건으로.."라고 글을 남겼다.

공개된 사진은 양미라가 만삭의 배를 그대로 노출한 사진으로 깡마른 팔다리에 만삭의 D라인이 도드라져 눈길을 사로 잡았다. 이어 양미라는 뱃 속에 동생에게 뽀뽀를 하는 아들 서호의 사진을 공개했다.

한편, 양미라는 2018년 두 살 연상의 사업가 정신욱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으며 현재 둘째를 임신 중이며 곧 출산을 앞두고 있다.
/hoisoly@osen.co.kr
[사진 : 양미라 인스타그램]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