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주건협·HUG, '국가유공자 노후주택보수·임차지원 기념식' 열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방윤영 기자]
머니투데이

(왼쪽부터) 박영호 대한주택건설협회 서울시회장, 박재홍 대한주택건설협회 회장, 박민식 국가보훈처장, 이종찬 우당교육문화재단 이사장, 김홍목 국토교통부 주거복지정책관, 이병훈 주택도시보증공사 부사장이 지난 29일 '2022년 국가유공자 노후주택보수 및 임차자금지원 기념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한주택건설협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대한주택건설협회(주건협)와 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지난 29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2022년 국가유공자 노후주택보수 및 임차자금지원 기념식'을 공동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올해 29주년이 된 '국가유공자 주거여건개선사업'의 성공적 마무리를 기념하기 위해 마련된 이날 행사에서 국가유공자들의 노후주택을 무료로 보수해준 36개 업체에 국민포장·대통령표창·국무총리표창 등이 수여됐다. HUG에서는 총 5억원의 주택임차자금을 무주택 국가유공자들에게 지원했다.

국민포장은 제일건설이 수상했고 대통령 표창은 서한과 동기종합건설이, 국무총리 표창은 화성개발·한라공영·거현산업이 수여했다.

주건협과 HUG는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생활형편이 어려운 국가유공자를 지원하기 위해 1994년 이후 매년 국가유공자 주거여건개선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에는 주건협 소속 주택업체 107개사가 1동당 1000만원을 투입해 총 124동을 무료로 보수했다. HUG는 무주택 국가유공자 97가구에 가구당 400만~500만원씩 주택임차자금을 지원했다.

박재홍 주건협 회장은 "지난해 보다 많은 주택업체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열악한 주거환경에서 생활하는 국가유공자들의 주거여건을 개선하는 데 도움을 줬다"며 "앞으로 사업을 확대해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방윤영 기자 byy@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