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사랑과 이별

에피톤프로젝트 측, 결혼 여부에 "사생활 확인불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에피톤 프로젝트. 사진|인터파크엔터테인먼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싱어송라이터 에피톤 프로젝트(차세정)의 결혼 여부에 대해 소속사 측이 조심스러운 입장을 드러냈다.

에피톤 프로젝트 소속사 인터파크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30일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기혼 여부에 대해 "사생활이라 확인해주기 어렵다"는 입장을 내놨다.

이날 스포츠조선은 에피톤 프로젝트가 2015년 결혼해 현재 결혼 8년차라고 보도했다. 그간 에피톤 프로젝트의 결혼 유무 등 사생활은 공식적으로 알려진 바 없었다.

2006년 정규앨범 '1229'로 데뷔한 에피톤 프로젝트는 차세정의 1인 밴드로 '나는 그 사람이 아프다', '첫사랑', '불면증', '선인장', '이화동', '새벽녘', '봄날, 벚꽃 그리고 너', '그대는 어디에', '유채꽃' 등 다수의 히트곡으로 사랑받았다. 지난 5월 미니앨범 '기착'을 발표하고 활동을 이어왔다.

[박세연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