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산책로 사라지고 흙탕물 범벅... 서울 양재천 현재 상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오마이뉴스

▲ [독제 제보] 흙탕물로 변한 양재천 ⓒ 소순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오마이뉴스

▲ [독자 제보] 흙탕물로 변한 양재천 ⓒ 소순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산책로 사라지고 흙탕물 범벅... 서울 양재천 현재 상황 ⓒ 소순민


밤사이 쏟아진 폭우로 전국 곳곳에서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서울은 29일 오후 3시부터 30일 오전 10시까지 110.2mm가 넘는 비가 내리면서 곳곳이 침수되거나 통행이 통제되는 등 불편이 이어지고 있다.

약 123mm의 비가 내린 서울 서초구 양재천은 평소라면 자리해야 할 산책로가 급격히 불어난 하천 물로 인해 흔적을 감추었다.

앞서 기상청은 오전 5시 20분부터 양재천 수위가 상승함에 따라 양재천로 하부도로를 통제했다고 밝혔다.

오마이뉴스 기자

저작권자(c) 오마이뉴스(시민기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마이뉴스에서는 누구나 기자 [시민기자 가입하기]
▶세상을 바꾸는 힘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공식 SNS [페이스북] [트위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