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전기버스 문 안 열려요”…팔당댐 초당 6800t, 지하철역 침수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날 오후~오전 9시…수도권 100~230㎜ 폭우

서울 동부간선도로·내부순환로·잠수교 등 통제

팔당댐 방수량 초당 6800t 이상으로 증가



서울을 비롯한 중부지방에 호우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간밤 폭우로 도로가 통제되는 등 출근길 곳곳에서 크고 작은 혼란이 이어지고 있다.

30일 오전 9시10분 기상청 방재 속보를 보면, 현재 수도권엔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고 있다. 전날 오후 2시부터 오늘 오전 9시10분까지 서울 102.2㎜, 경기도 서신(화성) 229㎜, 경기도 처인 역삼(용인) 229㎜으로 강한 비가 쏟아졌다. 기상청은 “오늘 오전까지 수도권과 강원 영서를 중심으로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50~100㎜의 매우 강하고 많은 비가 예상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