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최장 10년 월세·이사·세금 걱정 無 '진천 힐데스하임 레이크뷰', 30일 오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최근 민간임대 아파트가 부동산 시장에서 각광받고 있다. 불안한 전월세 시장 분위기 속에서 최대 10년 동안 내 집처럼 거주할 수 있는 것은 물론 임대료 및 세금 부담도 적기 때문이다.

특히 오는 8월 이후 전세 물량들이 풀리기 시작하면 전세 보증금이 치솟을 것이라고 우려되면서, 이에 민간임대 아파트가 더욱 주목받는 상황이다. 임대차 2법(계약갱신요구권, 전월세 상한제) 시행 2년이 지나 갱신 계약이 만료되는 시점인 만큼 향후 상승 예측분까지 포함될 것으로 전망되기 때문이다. 이 경우 월세로 이탈하는 물량이 많아지면서 수요자가 체감하는 월세 부담이 증가할 가능성도 높다는 것이 업계 전문가들의 의견이다.

이에 안정적인 거주가 보장되는 민간임대 아파트로 수요자들이 대거 몰릴 것으로 예상된다. 민간임대 아파트는 최대 10년간 임대가 보장되며 임대료 상승률도 법에서 정한 연 5% 이내로 제한된다. 특히 전세형의 경우 월 임대료가 부가되지 않아 임차인들의 부담이 훨씬 낮으며 주택도시보증공사(HUG)에서 임대료에 대한 보증을 받을 수 있어 개인 전세나 임대보다 안정성이 높다.

청약 문턱이 낮은 점도 수요자들의 이목을 끄는 부분이다. 소득수준, 주택소유, 청약통장 유무, 당첨이력 등에 관계없이 만 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고, 새 아파트에 사는 동안 분양전환 전까지 취득세나 재산세, 종부세 등의 세부담이 없다. 여기에 무주택 자격을 유지할 수 있기 때문에 신규 분양 청약도 계속 시도해 볼 수 있고, 이사 등의 이유로 필요 시 분양권 전매도 가능하다.

이 외에 민간 건설사에서 시공하는 만큼 일반 분양 아파트 수준의 상품과 내부 마감재 등을 적용해 공공임대주택보다 상품성 측면에 있어 훨씬 우수하다는 장점도 있다.

한 부동산 전문가는 “새 정부에서 뚜렷한 부동산 대책이 나오기 전까지는 민간임대 아파트 등을 활용해 안정적인 거주를 하며 내 집 마련을 준비하려는 사람들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특히 분양권 전매나 전대가 가능한 경우, 실제 거주 의사가 없어도 임대 수익을 내거나 시세 차익을 얻을 수 있어 투자자들의 관심도 뜨거운 상황”이라고 전했다.

이러한 가운데 충북 진천에서도 민간임대 아파트 ‘진천 힐데스하임 레이크뷰’가 공급된다. 금일 오픈 후 본격적인 분양 일정에 돌입하는 이 단지는 민간임대 아파트의 각종 혜택을 누릴 수 있는 것은 물론, 계약 즉시 임차권 전매 및 전대가 가능해 안정적인 투자 상품으로서도 주목받고 있다. 10년 후 계약이 종료될 경우 분양우선권을 제공받거나 보증금을 100% 반환 받을 수 있어 원금을 지킬 수 있는 보장자산이라는 점에서도 투자자들의 관심을 한몸에 받고 있다.

이 단지는 신척산단에 조성되는 유일한 아파트인 만큼 희소가치도 높다는 평이다. 약 2,500명에 달하는 산단 근로자 수요를 독점할 수 있으며 인근 산수산단, 덕산농공단지 등의 직주근접 아파트로서 배후수요가 풍부한 점도 돋보인다.

특히 이들을 위한 맞춤형 특화설계가 적용돼, 타입에 따라 2Bay-2Room, 2Bay-3Room 구조를 적용해 탁 트인 개방감과 우수한 채광을 확보했다. 여기에 2인 이상 거주할 수 있도록 욕실 2개가 기본으로 설치되며 거실에 슬라이딩도어를 선택 적용할 수 있어 공간 활용도를 높였다. 이 외에도 휘트니스센터, 탁구장 등 커뮤니티 시설을 조성해 단지 내에서 다양한 활동이 가능하다.

입지여건도 우수하다. 친환경 생태호수공원으로 탈바꿈되고 있는 신척저수지가 연접해 산책이나 휴식을 즐길 수 있으며 일부 세대에 한해 호수공원 조망도 가능하다. 또한 약 5분 거리에 진천IC가 있어 중부고속도로, 평택제천고속도로 이용이 수월하고 인근 합목리에 식당, 편의점, 카페 등 기본적인 생활편의시설이 마련돼 있을 뿐 아니라, 차량 약 8분 거리에 충북혁신도시의 인프라도 공유할 수 있다.

한편, 진천 힐데스하임 레이크뷰는 충북 진천군 신척산업단지에 들어서며 지하 2층~지상 18층, 5개동, 전용면적 39·51㎡ 총 679가구 규모다. 타입별로는 전용 39㎡ 502가구, 전용 51㎡ 177가구다.

진천 힐데스하임 레이크뷰는 전국 수요자들을 위해 서울과 진천에서 2개의 홍보관을 운영 중이다.

최봉석 기자 mail0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