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박보검·박서준·지창욱 '청춘MT' 떠난다…9월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내 대표 청춘 배우들이 한 자리에 모여 연합 MT를 떠난다.

티빙 오리지널 '청춘MT'(기획 김성윤, 연출 정종찬)는 '구르미 그린 달빛', '이태원 클라쓰', '안나라수마나라' 배우들이 총출동하는 세계관 대통합 리유니언이다. 세 작품을 연출한 김성윤 PD와 작품의 주인공들이 다시 만나 유쾌한 연합 MT를 예고하고 있다.

먼저 청춘 사극의 새 지평을 연 '구르미 그린 달빛' 팀에는 박보검, 김유정, 진영, 채수빈, 곽동연이 참가한다. 온 세상을 '라온'으로 가득 채웠던 청춘 배우들의 재회가 예고된 만큼 이들이 이끌어갈 풋풋한 MT에 이목이 집중된다. 억겁의 세월을 지나 다시 만난 다섯 배우가 이번 '청춘MT'에서는 어떤 케미스트리를 보여줄지 호기심이 차오르고 있다.

청춘들의 '힙'한 반란을 그린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 팀에는 '박새로이 열풍'의 주역 배우 박서준을 비롯해 안보현, 권나라, 류경수, 이주영이 함께한다. 극 중 한 식당을 운영하며 팀워크를 쌓아왔던 '단밤' 멤버들과 이들의 라이벌 '장가'의 구성원들이 만나 드라마와는 사뭇 다른 훈훈한 우정을 뽐낸다고 해 '이태원 클라쓰' 팀의 조합이 흥미를 자극한다.

마지막으로 보는 이들을 매력적인 마술의 세계로 안내했던 드라마 '안나라수마나라' 팀으로는 배우 지창욱, 최성은, 황인엽, 지혜원, 김보윤이 출격한다. 극 중 뮤지컬부터 드라마까지 접수하며 다재다능한 매력을 보여줬던 배우들이 이번 '청춘MT'에서는 어떤 판타지를 보여줄지 마법같은 시간을 선물할 '안나라수마나라' 팀의 만남이 기대를 모은다.

이와 함께 연합 MT를 통해 새롭게 만난 배우들의 조합 역시 관전 포인트다. 시공간은 물론 장르까지 뛰어넘어 조우한 각 드라마의 주인공들은 MT에 걸맞는 다양한 레크리에이션을 즐기며 꿀처럼 달콤한 케미스트리를 뽐낼 예정이라고 해 이번 '청춘MT'가 더욱 궁금해지고 있다.

연말 시상식을 방불케 하는 라인업을 공개한 티빙 오리지널 '청춘MT'는 김성윤 PD가 기획으로 참여해 주목을 받고 있다. 김성윤PD가 예능PD로 일하던 당시 함께 호흡을 맞췄던 '어쩌다 사장', '1박2일 시즌3'의 지현숙 작가가 합류하고, '아는형님', '해방타운' 등의 예능에서 감각적인 연출을 보여줬던 정종찬 PD가 연출로 참가, 출연진만큼이나 함께 보기 어려운 제작진 조합의 탄생을 알리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어디서도 볼 수 없는 청춘 배우들과 레전드 제작진의 세계관 대통합 리유니언, 티빙 오리지널 '청춘MT'는 오는 9월 티빙에서 첫 공개된다.

[신영은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ㅣ각 소속사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