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반도N] 북한에 코로나 이어 이번엔 폭우…평양 홍수 '비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장마철에 돌입한 북한에 연일 폭우가 쏟아지면서 주요 하천들을 중심으로 '큰물(홍수) 경보'가 발령됐습니다.

평양 시내 도심을 관통하는 보통강과 대동강의 수위가 높아져 북한 당국에 비상이 걸렸는데요.

하룻밤 사이 최대 150㎜의 비가 내리면서 국가비상재해위원회와 기상수문국 등 당국의 대응 움직임도 빨라지는 모습입니다.

특히 당국은 농경지가 침수·매몰되는 현상을 막는 데 중점을 두고 피해 대책을 세우고 있다고 하는데요.

장대비에 물이 불어난 평양 곳곳의 모습, 영상에서 확인해보세요.

▶클릭! [북한 TOP 10] 바로 보기
연합뉴스

---

#북한 #홍수 #보통강 #대동강

---

연출·편집 이상현·고은희

---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