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하니, 10살 연상 정신과 의사 양재웅과 열애 중 [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하니(왼쪽) 양재웅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EXID 출신 배우 하니와 정신의학과 의사 양재웅이 열애 중이다.

하니 소속사 써브라임은 29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하니 씨와 양재웅 씨가 좋은 만남을 갖고 있다”며 “따뜻한 시선으로 바라봐 주시면 감사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위키트리는 하니와 양재웅 의사가 2년 째 사랑을 키워오고 있다고 보도했다. 두 사람은 1992년생, 1982년생으로 10살 차이다.

2011년 걸그룹 EXID로 데뷔한 하니는 2014년 곡 ‘위 아래’의 직캠이 화제가 되며 ‘역주행 인기’로 주목 받았다. 이후 배우로 전향해 ‘나직 낫서른’, ‘유 레이즈 미 업’ 등에 출연했다.

정신의학과 의사 양재웅은 ‘하트시그널’ 시리즈를 비롯해 다양한 방송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다음은 하니 열애설 관련 써브라임 공식 입장

안녕하세요. 써브라임입니다.

본사 소속 아티스트 하니의 열애설에 대한 공식 입장을 전달드립니다.

언론 보도를 통해 알려진 바와 같이 하니 씨와 양재웅 씨가 좋은 만남을 갖고 있습니다.

따뜻한 시선으로 바라봐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