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돌싱포맨' 장도연, 지난해 마지막 연애→난자 냉동 고백 '돌직구 토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POP=박서현기자]
헤럴드경제


장도연이 화끈한 입담을 뽐냈다.

지난 28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는 장도연, 홍석천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각자의 비밀 이야기를 털어놓는 ‘꼬리에 꼬리를 무는 비밀 이야기’ 시간을 가졌다. 장도연은 ”정말 친한 분들만 아는 이야기인데 최근 난자를 냉동했다“고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하지만 장도연은 ”냉동실에 열게 될 남자가 있냐“는 이상민의 물음에 없다면서도 작년이 마지막 연애라고 답했다.

홍석천은 과거 딱 한 번 여자를 좋아한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홍석천은 ”어렸을 때부터 남들과 내가 다르다고 생각했는데 이걸 이겨내고 싶어서 다른 친구들처럼 여자 친구를 만나야 하는 게 아닌가 했다“며 ”경상도 분이었는데 당시 난 사투리 쓰는 걸 처음 봤다. 그런 모습이 예뻐서 편지로 고백했는데 다른 남자 친구가 있다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이에 김준호가 ”그 여자를 안 놓쳤으면..“이라고 묻자 홍석천은 ”탑 게이가 없을 수도 있다“고 답했다.

김준호는 여자친구 김지민과 헤어질 뻔한 에피소드를 털어놓았다. 김준호는 ”거짓말을 하고 제주도에서 3일간 골프를 치고 술을 먹다가 엄청 혼났다“면서 ”화가 난 김지민이 이틀 동안 연락이 안 돼 집 앞까지 찾아갔다“고 말했다. 이에 멤버들이 ”무릎을 꿇였냐“고 묻자 김준호는 ”장난스럽게 꿇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은 매주 화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