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갓파더' 원더걸스 혜림 "다이어트 실패로 활동 중 공연 못한 적 있어" [Oh!쎈 리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오세진 기자] ‘갓파더’ 원더걸스 혜림이 활동 중 다이어트 실패로 공연에 서지 못한 경험을 고백했다.

29일 방영된 KBS2TV 예능 ‘갓파더’에서는 다이어트에 돌입한 김숙과 조나단 남매의 고군분투가 그려졌다. 결국 조나단이 참지 못하고 야참을 먹었고 김숙도 마찬가지였다. 다이어트가 어렵다는 건 모두가 아는 이야기였다. 우혜림은 “원더걸스 활동 중에 저만 살을 못 빼서 저만 빼고 공연을 한 적이 있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이에 이금희는 "스트레스를 정말 많이 받을 것 같다"라고 말했다. 연예인 대부분 다이어트에 신경을 쓴다지만 그 중에서도 아이돌, 또 그 중에서도 걸그룹에게 다이어트 스트레스는 상상초월이었던 것. 이에 오마이걸 승희는 “스트레스 받는 게 너무 힘들었다. 그래서 저는 연습실에 불을 다 켜고 광란의 댄스를 췄다”라고 말하며 혜림을 이해하는 듯 말하기도 했다./osen_jin0310@osen.co.kr

[사진] KBS2TV 예능 ‘갓파더’ 방송화면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