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차세대 보컬리스트’ 백예슬, 28일 신곡 ‘그냥 편한 사이라도’ 발매 [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정범 기자) 가수 백예슬이 신곡을 발매했다.

28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 백예슬의 신곡 ‘그냥 편한 사이라도’는 이별의 감정을 백예슬의 청아한 보이스와 섬세한 감정으로 그려낸 발라드 곡으로 이별 후 찾아온 그리운 마음에 ‘상대에게 편한 사이라도 지내자고 말해볼걸’하는 아쉬움을 가사에 담았다.

이번 신곡은 노을의 '늦은 밤 너의 집 앞 골목길에서', 전상근의 '사랑은 지날수록 더욱 선명하게 남아' 등을 비롯해 거미, 김준수, 허각, V.O.S, 양다일, 김나영, 루나 등 국내 최정상 가수들의 곡을 작업한 프로듀싱 팀 빅가이로빈(bigguyrobin)이 백예슬 특유의 섬세한 감정과 가창력에 최적화된 발라드 곡을 선사한 것으로 알려지며 기대를 모은다.

지난 2019년 발매한 데뷔곡 ‘찾을게’를 비롯해 ‘참 잘했어요’, ‘혼자 사랑하고 미워해’ 등을 발표, 청아한 보이스와 흡인력 넘치는 깊은 감성이 더해진 뛰어난 가창력으로 차세대 보컬리스트로 주목받고 있는 백예슬은 이번 앨범을 통해 한층 더 성장한 감성으로 대중들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한편, 백예슬은 앨범 발매와 더불어 방송 활동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대중들과 활발한 소통을 이어갈 예정이다.

사진 = 제이윈엔터테인먼트

이정범 기자 leejb@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