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주진모♥'민혜연, 혹독한 다이어트 예고···청담동 원장님도 여름 대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오세진 기자] 배우 주진모의 배우자이자 피부과 전문의 민혜연이 혹독한 관리를 예고했다.

28일 오후 민혜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 민혜연은 "6월은 너무 잘먹고 다닌 것 같은.. 남들은 사랑이 뽑으면 살 빠진다는데 나는 왜 사랑니 뽑고 탄수화물에 입이 터진건지ㅠㅠ"라는 글귀를 적었다. 실제로 민혜연이 올린 사진들은 지난 한 달 간 자신의 SNS에 올린 사진들로, 네티즌들은 "주진모랑 데이트라도 하나"라며 설레었던 사진들이기도 하다.

이어 민혜연은 "이제 더 이상 사랑니도 남아있지 않으니 7월달부터는 다시 관리모드로 들어가야겠.."이라며 글귀를 마쳤다.

그러나 민혜연이 올린 자신의 셀카는 더할 나위 없이 완벽한 모습이다. 하얗고 잡티 하나 없는 피부는 물론, 결 좋은 머리카락에, 아찔하게 파였으나 야하거나 눈살을 찌푸리는 느낌보다 매혹적으로 보이는 느낌의 원피스는 상체가 꼭 맞아 완벽한 몸매임을 알 수 있다.

네티즌들은 "저기서 더 관리를 한다고요?", "있는 자들이 더하다", "진짜 보는 눈 높겠다. 대체 어디서 관리가 필요한 건지", "나중에 바프도 찍는 거 아니냐"라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한편 민헤연은 배우 주진모와 2019년 결혼했으며 서울대 의예과 출신으로 피부과 전문의로서 청담에 본인 소유 병원을 운영 중이다./osen_jin0310@osen.co.kr

[사진] 민혜연 인스타그램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