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노지훈♥' 이은혜, 계류유산 고백 "아주 잠시 애둘맘" [전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은혜 계류유산 고백 / 사진=이은혜 가족 SN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레이싱모델 출신 이은혜가 계류유산을 고백했다.

이은혜는 28일 가족 SNS를 통해 "깜짝아~! 나는 네가 여자아이일까 남자아이일까 또 어떤 성격일까 생각하며 밤마다 설레었다"고 적었다.

이날 이은혜는 "이안이는 소식을 듣고 자기도 동생이 생긴다며 몹시도 기뻐했다"며 "짧았지만 너와 함께하는 미래를 꿈꿀 수 있어서 나는 정말 기뻤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이은혜는 "사실 어제 아침 계류유산으로 수술을 마쳤다"며 "오늘부터는 또 일상으로 돌아가 그렇게 바쁜 하루하루를 보내다 보면 울적한 마음은 결국 흐려지겠지만 그래도 이렇게 아무도 모르게 없었던 일처럼 그저 잊히는 건 싫어 일기처럼 끄적여본다"고 털어놨다.

이와 함께 이은혜는 "2022년 여름, 아주 잠시 애둘맘이었다"고 덧붙였다.

이은혜는 지난 2018년 가수 노지훈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에 출연해 일상을 공개했다.

이하 이은혜 SNS 글 전문.

깜짝아~! 나는 네가 여자아이일까 남자아이일까 또 어떤 성격일까 생각하며 밤마다 설레었고. 이안이는 소식을 듣고 자기도 동생이 생긴다며 몹시도 기뻐했지. 짧았지만 너와 함께하는 미래를 꿈꿀 수 있어서 나는 정말 기뻤단다

사실 저는 어제 아침 계류유산으로 수술을 마쳤어요. 남편이 저와 아이를 돌봐주고 집안일을 도맡아준 덕에 편히 푹 쉬었네요. 오늘부터는 또 일상으로 돌아가 그렇게 바쁜 하루 하루를 보내다보면 울적한 마음은 결국 흐려지겠지만 그래도 이렇게 아무도 모르게 없었던 일 처럼 그저 잊혀지는건 싫어 일기처럼 끄적여봅니다. 2022년 여름, 아주 잠시 애둘맘이었어요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