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신민아♥김우빈 투샷 포착…8년차 커플임에도 여전히 '달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차유채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김광규 인스타그램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신민아·김우빈 커플의 투샷이 포착됐다.

27일 김광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선생님들의 넘치는 따스한 정으로 행복했던 우리들의 블루스 촬영장.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머니투데이

/사진=김광규 인스타그램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진에는 tvN 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 출연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인 모습이 담겼다. 배우들은 피자를 먹으며 휴식 시간을 보내고 있었다.

김혜자, 고두심, 차승원, 이정은, 한지민 등 내로라하는 배우들이 모인 가운데, 신민아와 김우빈의 모습이 특히 시선을 사로잡았다.

김우빈과 신민아는 앞서 공개된 단체 사진에서는 떨어져 있었으나 이번에 김광규가 올린 사진에서는 옆에 나란히 앉아있었다. 두 사람은 8년 차 연인임에도 여전히 달달한 모습을 보여 부러움을 자아냈다.

머니투데이

/사진=김광규 인스타그램 캡처



이를 본 누리꾼들은 "둘 다 웃는 모습이 너무 예쁘다", "잘 만나고 있는 것 같아서 보기 좋다", "나중에 두 사람이 커플인 드라마가 나왔으면"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신민아와 김우빈은 한 드라마에 출연했으나 러브라인은 달랐다. '우리들의 블루스'에서 신민아는 이병헌과, 김우빈은 한지민과 각각 호흡을 맞췄다.

차유채 기자 jejuflower@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