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팝업★]현빈♥손예진, 올해 안에 출산하나..이정현 의미심장 "호랑이띠 친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헤럴드경제

손예진, 현빈/사진=민선유 기자



임신을 발표한 손예진과 현빈 부부에게 축하가 쏟아지는 가운데 연내 출산 예정인 것이냐는 추측도 함께 쏟아지고 있다.

지난 27일 배우 손예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임신을 깜짝 발표했다. 지난 3월 결혼식 후 약 3개월 만이다.

손예진은 "저는 잘 지내고 있다"는 안부로 말문을 열면서 "오늘 조심스럽고도 기쁜소식을 전할까 한다. 저희에게 새생명이 찾아왔다"라고 임신을 알렸다.

또 손예진은 "아직 얼떨떨하지만 걱정과 설렘 속에서 몸의 변화로 인해 하루하루 체감하며 지내고 있다. 너무 감사한 일이지만 그만큼 조심스러워서 아직 주위분들께도 말씀을 못드렸다"며 "저희만큼이나 이 소식을 기다리고 계실 팬 분들, 주위 분들께 더 늦기전에 소식을 전한다"고 알렸다.

끝으로 그는 "저희에게 찾아온 소중한 생명을 잘 지키겠다. 여러분도 여러분의 삶에서 소중하게 지켜야할 것들을 잘 지켜나가며 건강히 지내시길 바란다. 행복하시라"고 말을 맺었다.

소식을 접한 절친들과 누리꾼들의 축하도 쏟아졌다. 특히 이정현은 "우리 예진이 너무 축하해. 우리 축복이와 호랑이띠 친구"라고 댓글을 남기기도. 이정현은 지난 4월 득녀해 호랑이띠맘에 등극한 바, 이에 손예진 역시 올해 안에 출산을 하는 것인지 눈길이 모이고 있다.

손예진은 앞서 지난 5월에도 한차례 임신설에 휩싸인 바 있다. 당시 SNS에 올린 사진 속에서 배가 살짝 나온 듯한 모습이 포착됐다는 이유에서다. 하지만 당시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측은 "전혀 사실이 아니"라며 부인했다.

그런 해프닝 후 마침내 새 생명의 탄생을 직접 발표한 손예진, 현빈 부부. 이에 이들 세기의 부부 2세를 기다리는 팬들의 축복이 아낌없이 쏟아지고 있다.

한편 손예진과 현빈은 지난 3월 31일 서울 광진구 호텔 야외결혼식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미국 LA로 신혼여행을 다녀와 신혼 생활을 즐기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