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사랑과 이별

김지민, 김준호 이혼 언급 "생각하지 않으려 노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노컷뉴스

방송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송 캡처개그맨 김지민이 남자친구 김준호의 이혼 경력과 관련해 솔직한 심경을 밝혔다.

김지민은 27일 ENA PLAY·MBN 예능프로그램 '호캉스 말고 스캉스'(이하 '스캉스')에서 예지원, 소이현, 소유 그리고 강남과 남다른 '케미스트리'를 자랑했다.

이날 인천 을왕리 'T 리조트'를 찾은 김지민은 혼신의 거짓 피아노 연주와 함께 등장해 오프닝부터 재미를 안겼다. '스캉스' 멤버들이 자신의 거짓 피아노 연주에 "진짜 친 거냐"라고 묻자 "몰랐냐. 저 피아노학과 나왔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지민은 "(손)담비 언니의 공백을 가득 메워서 밀어내고 고정으로"라며 당찬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그뿐만 아니라 김지민은 개그맨으로 살면서 일종의 직업병으로 "스스로를 낮춰야 할 것 같은 느낌"이 힘든 점이라고 고민을 토로해 모두의 공감을 샀다.

특히 김지민은 자신과 김준호의 연애사를 전격 공개했다. 예지원이 연애에 대해 묻자 "바쁘기도 하고, 서로 스케줄도 안 맞아 9일에 한 번 만난 적도 있다. 사는 곳이 10㎞도 떨어져 있지 않은데 너무 못 본다. 그 대신 애틋해진다"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두 사람의 시작에 대해서는 "술자리에서 전화를 해서 나오라고 할 때가 많았다. 워낙 친해서 그렇게 챙겨주시나 했는데 아니었다"며 "날 언제부터 좋아했는지 본인도 모르고, 되게 오래됐다고 들었다. 집에 노래방이 있는데 그것도 제가 노래방을 좋아하니 자주 놀러 오겠단 생각에 그렇게 했다더라"고 김준호의 노력을 전했다.

또 "한 번 갔다 오신 핸디캡이 있으니까 (김준호가) 노력을 많이 했고, 저도 그걸 생각하지 않으려고 노력 많이 했다"고 김준호의 이혼과 관련해서도 허심탄회하게 언급했다.

개그맨 선후배 사이인 김지민과 김준호는 지난 4월 소속사 JBD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열애를 인정하고, 현재 공개 연애 중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