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서장훈, 카톡 차단당한 17년지기 여사친에 쓴소리..."네 얘기에 답 나와 있어"('무엇이든 물어보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신지원 기자]
텐아시아

'무엇이든 물어보살'(사진=방송 화면 캡처)



서장훈이 결혼식과 동시에 카톡을 차단 당한 의뢰인에 쓴소리를 했다.

27일 방송된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는 결혼식과 동시에 카톡을 차단 당한 여자 의뢰인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의뢰인은 "17년 된 친구가 있는데 결혼식이 끝나고 일주일 뒤에 축의금 선물을 다 받고 나서 저를 차단했다"라며 서운해했다.

이수근은 "그건 100%야. 아내가 여자친구들 다 차단하라고 한거다. 들어가 잘 먹을게"라며 결론지었고 이에 이효림은 "차단하려면 결혼식 전에 해야 하는거 아니에요? 먹튀잖아요"라며 어이없어 했다.

이어 의뢰인은 결혼식 이후에도 남자친구 소개 건으로 새신랑에게 계속 연락을 했고 서장훈은 "지금까지 네 얘기를 들어보면 답이 다 나와있다"라며 "네가 했던 방식 그대로 계속 사진 보내고 톡 보내고 결혼한 지 일주일 밖에 안 된 사람한테 그러면 아내는 너는 어떻게 생각하겠냐"라고 말하며 정곡을 찔렀다.

이어 서장훈은 "장모님 댁에서 식사 중인데도 네가 카톡이 와서 답을 해야 한다면 남편의 여사친 때문에 계속 다투게 된다면 어떻겠느냐?"라고 물어 의뢰인의 행동을 되돌아보게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