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정의선 현대차그룹 장녀 결혼식에 4대 그룹 총수 '총출동'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재용 삼성 부회장·구광모 LG 회장 등 참석

아주경제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과 부인 정지선씨가 27일 장녀 진희씨 결혼식이 열리는 서울 중구 정동교회에서 가족사진을 찍고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코노믹데일리]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의 1남 2녀 중 장녀인 정진희(25) 씨가 27일 오후 2시 서울 중구 정동제일교회에서 김덕중 전 교육부 장관의 손자 김지호(27) 씨와 결혼식을 올렸다.

진희 씨는 미국 동부의 명문여대로 꼽히는 웰즐리대학을 졸업하고 컨설팅회사인 롤랜드버거에서 일하다가 현재 현대차 해외법인에서 상품 담당으로 일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신랑인 김지호 씨는 아주대 총장을 지낸 김덕중 전 장관의 손자다. 그는 미국 조지타운 대학교에서 심리학을 전공하고 하버드 대학에서 교육 정책 석사 과정을 밟았다. 이들은 미국 유학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만남을 가지다가 결혼까지 이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현대가는 자녀들의 의지를 존중해 정략결혼을 하지 않는 것으로 유명하다. 정의선 회장도 미국에서 아내 정지선 씨를 만나 결혼했다.

이날 결혼식에는 비가 오는 궃은 날씨에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비롯한 4대 그룹 총수들이 총출동했다.
아주경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27일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장녀 진희씨 결혼식이 열리는 서울 중구 정동교회로 딸과 함께 들어가고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구광모 LG그룹 회장이 1시 50분께 제네시스 G90을 타고 가장 먼저 도착했다. 이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역시 제네시스 G90을 타고 딸 원주 씨와 함께 모습을 드러냈다. 이재용 부회장은 차에서 내려 딸과 함께 하나의 우산을 쓰고 식장으로 들어섰다.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동생인 최재원 SK그룹 수석부회장도 식장에 모습을 드러냈다.

이외에도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정몽윤 현대해상 회장,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 정기선 현대중공업그룹 사장, 정대선 현대비에스엔씨 사장 등 현대가 인사들이 대거 참석했다.

결혼식은 2시 30분께 종료됐다. 식을 마친 후 결혼식 분위기를 묻는 질문에 장재훈 현대차 사장은 "엄숙하고 좋은 분위기에서 식이 잘 진행된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정진희 씨가 결혼한 정동제일교회는 대대로 현대가 사람들이 결혼식을 올린 장소다. 정몽구 현대차그룹 명예회장을 비롯해 정몽근 현대백화점그룹 명예회장, 정몽우 전 현대알루미늄 회장, 정몽준 전 의원 등이 모두 이 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정의선 회장도 1995년 이곳에서 삼표그룹 회장의 장녀 정지선 씨와 결혼했다.
심민현 기자 potato418@ajunews.com

- Copyright ⓒ [이코노믹데일리 economidaily.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