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흰머리의 임산부' 김영희, 빨간 비키니 입고 드러낸 만삭 D라인 "♥승열이가 허락" [TEN★]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사진=김영희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개그우먼 김영희가 태교 여행 중 근황을 전했다.

김영희는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제대로 태교여행 시작! 윤희언니 서울로 떠나고 아빠가 오고 있다 힐튼아~~ 이번에 머무른 숙소는 메종드제주. 숙소 곳곳에서 힐튼이랑 사진을~ 마지막 사진 너무 웃겨"라고 글을 썼다. 또한 "만삭사진은 담달에 찍기로~ 힐튼이 생기고 바로 생각났던 컨셉이 있었더랬죠! 승열이가 허락해서 너무 좋아요. 담달에 찍을 만삭사진을 기대하며~"라고 전했다. 사진 속 김영희는 제주도에서 태교 여행 중인 모습. 빨간색 비키니를 입고 D라인을 드러냈다. 임신으로 생긴 새치도 보인다. 만삭을 앞둔 아름다운 임산부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김영희는 10살 연하 프로 야구 선수 출신 윤승열과 지난해 결혼했다. 현재 임신 중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