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임신' 김영희, 남편 보고파 어쩌나..오버핏에도 D라인 돋보이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헤럴드경제

김영희 인스타그램



김영희가 일상을 공유했다.

26일 개그우먼 김영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내일 오는 승열이를 기다리며 언니들이랑"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영희는 곳곳을 여행하며 기념사진을 남기고 있는 모습이다. 오버핏 티셔츠로 캐주얼하게 꾸민 김영희는 볼록한 D라인부터 내추럴한 분위기까지 뽐내며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한편 김영희는 지난 2021년 1월 10살 연하 프로 야구선수 출신 윤승열과 결혼했다. 그해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을 패러디한 성인 영화 '기생춘'을 내놓으며 성인영화감독으로 출사표를 던졌다.

또 김영희는 현재 임신 중이다. 남편과 주말부부로 지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