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미우새' 서영희 "건망증 심해, 남편과 싸운 것 기억 못 해" [TV캡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미우새 / 사진=SBS 미우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미우새' 서영희가 건망증이 있다고 고백했다.

26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 서영희가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신동엽은 서영희에게 "건망증이 심하다고 들었다. 7살 , 3살 딸들이 챙긴다고 말했다.

서영희는 "아이들이 물건 챙겼는지 물어봐 준다"라고 답했다. 신동엽은 "부부싸움도 까먹는다고"라고 물었다.

서영희는 "아침에 자고 일어나면 잘 기억이 안 난다. 물 먹고 전날 일이 잘 기억이 안 난다. 저는 잘 기억을 못 하고 실랑은 사과를 되게 잘한다"라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