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여에스더 "남편 홍혜걸, 자의식 없는 사람…갱년기 오니 컨트롤 안 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26일 방송

뉴스1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여에스더가 남편 홍혜걸의 갱년기에 대해 얘기했다.

2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는 모니카가 출연해 MC, 패널들과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전현무는 모니카를 소개하면서 "이상형이 굉장히 독특하다"라며 "차, 집, 자아가 없는 남자를 좋아한다고 한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를 듣고 있던 여에스더는 "자아나 자의식이 없는 남자는 갱년기에 굉장히 힘들다"라고 조언했다.

그러면서 여에스더는 남편 홍혜걸을 언급하며 "저희 남편이 자의식이 없는 사람"이라며 "저한테 20년 동안 너무 좋은 남편이었는데 갱년기가 오니깐 컨트롤(통제)이 안 되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taehyun@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