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방탄소년단 진, 해변에서 뽐낸 탄탄한 등근육…우정 타투까지 [N샷]

댓글 1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사진=진 인스타그램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사진=진 인스타그램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의 진이 여행을 떠난 근황을 공개했다.

진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도 우정 타투 올림"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 속에는 바다로 여행을 떠난 진이 윗옷을 벗고 해변을 바라보면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군살 없이 가꿔진 진의 남다른 등 근육이 눈길을 끈다.

또한 옆구리 쪽에 새겨진 타투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최근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새긴 우정 타투로 보인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최근 컴필레이션 앨범 '프루프'(Proof) 활동을 마쳤다.
taehyun@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