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장나라, 오늘(26일) 품절녀 된다...2년 열애 끝 결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결혼식은 비공개로 진행
한국일보

가수 출신 배우 장나라가 품절녀 대열에 합류한다. 라원문화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출신 배우 장나라가 품절녀 대열에 합류한다.

장나라는 26일 오후 서울 모처에서 6살 연하의 비연예인 신랑과 웨딩마치를 울린다. 두 사람은 2년 간의 교제 끝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

이날 결혼식은 양가 가족들과 친지, 가까운 지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비공개로 진행된다.

앞서 이달 초 장나라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직접 자신의 결혼 소식을 전했다. 당시 장나라는 "영상 일을 하는 6살 연하의 친구와 2년여 간의 교제 끝에 서로 인생의 동반자가 되기로 약속했다"며 "예쁜 미소와 성실하고 선한 마음, 무엇보다 자기 일에 온 마음을 다하는 진정성 넘치는 자세에 반해 인연을 맺게 됐다. 멋진 친구와 인생을 함께하게 돼 더없이 기쁘다"는 소감을 전했다.

장나라는 지난 2001년 1집 '눈물에 얼굴을 묻는다'로 데뷔한 뒤 가수와 배우 활동을 병행하며 큰 사랑을 받아왔다. 그는 '뉴 논스톱' '명랑소녀 성공기'를 시작으로 '고백부부' 'VIP' '황후의 품격' '대박 부동산' 등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쌓아왔으며 '열혈주부 명탐정'으로 차기작 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