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중국서 젊은이가 노인을 발로차는 영상 퍼져‥비난 여론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MBC

쓰러진 노인의 머리를 발로 차는 중국 남성 [트위터 victorchan2022 동영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국 산시성에서 젊은 남성이 노인의 머리를 발길질하는 영상이 퍼지고 있다고 자유시보 등 대만언론이 오늘 보도했습니다.

언론 보도에 따르면 지난 24일 오후 5시쯤 중국 산시성 타이위안시의 지역 내 한 길거리에서 젊은이들이 노인을 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영상에는 이들이 노인을 밀어 넘어뜨린 후 한 남성이 노인의 머리를 2차례 힘껏 발로 차는 장면이 담겼습니다.

당시 쓰러져 의식을 잃은 노인의 지인이 무릎을 꿇고 빌었지만 또 다른 남성은 술병으로 쓰러진 노인을 다시 구타하려고 시도했습니다.

신고를 받은 관할 공안은 신속히 출동해 남성 4명과 여성 2명을 체포하고 피해자를 병원으로 후송했습니다.

대만 네티즌들은 "탕산에서 여성을 집단 구타하더니 타이위안에서는 노인을 때린다", "무슨 원한이 깊어 머리를 발로 차나", "너무 잔인하다", "엄벌에 처해야 한다"고 비난했습니다.

앞서 지난 10일 중국 허베이성 탕산시의 한 식당에서 20대 여성 4명이 성추행을 거부한다는 이유로 남성 7명에게 집단 구타를 당하는 사건이 발생해 여론의 분노를 샀습니다.

관할 공안이 사건 신고가 접수된 뒤에도 늑장 출동을 하고, 피해 여성들이 무자비하게 폭행당했는데도 사법 감정 의견서에 2명은 경상, 2명은 부상이 경미한 수준으로 기재된 사실이 알려져 파장이 확산했습니다.

허베이성 공안청은 부실 대응 책임을 물어 공안국 지국 부국장을 해임하고, 지국장 등 공안 간부 5명을 엄중한 기율 위반 혐의로 조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MBC

탕산 여성 집단 폭행 사건 [사진 제공: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동훈 기자(jdh@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